본문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글로벌 메뉴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설정
  • 소셜허브
  • 로그인
  • 글자크기 확대100%축소
  • 사이트맵
  • 사이트바로가기(새창열림)

과천시 Gwacheon City

검색영역   가상키보드 열기 

*키보드 타이핑 한글이 바로 입력됩니다.

가상키보드 닫기

    주 메뉴

    좌측 메뉴


    콘텐츠


    인물

    home  Home > 과천시소개 > 어제와오늘 > 인물   인쇄 퍼가기

    퍼갈곳을 선택하세요.

    버튼을 클릭하시면 해당 SNS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트위터 퍼가기
    • 페이스북 퍼가기
    • 주소복사

    닫기

    인물 상세보기
    등록일 2010년 11월 04일 11시 02분
    제목 갑이(甲伊)
    내용

    갑이는 충성스러운 노비로 유관(柳灌)의 여종이었다. 나이 14, 5세에 주인이 을사사화(乙巳士禍)를 당하자 우의정 정순붕(鄭順朋)의 노비가 되었다. 이에 갑이는 주인의 원수를 갚기 위하여 유관을 무고했던 정순붕의 집에 전염병으로 죽은 사람의 유골을 가져다 순붕의 잠자리에 몰래 숨겨 두었다. 그러자 1년 사이에 정씨가는 7상(喪)을 당하고 순붕마저도 전염병에 걸려 죽고 말았다.

    이처럼 계속 상을 당하자 정씨 일가는 여러 노비들을 신문하여 원인을 규명하고자 하였다. 갑이는 이러한 신문에 대해 스스로 나아가 다른 노비들은 죄가 없고 모든 일은 자신이 한 것이라고 말하였다. 또한 자신의 상공(相公)이 억울하게 죽었기 때문에 필히 원수를 갚고 죽으려 하였다고 하면서 빨리 죽여라 하는 말을 마치고 죽었다. 묘는 과천현 상북면 방배리(현 서울 서초구 방배동 신동아 아파트 자리)에 있었다가 도시화로 1973년 안산시 와동으로 이장되었다.

    프로필이미지

    • 0/250
    목록 
    인물 목록보기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 첨부
    103 이복래(李復來, 1893 - 1950) 2010.11.04 5603  
    102 갑이(甲伊) 2010.11.04 4785  
    101 김석중(金石重) 2010.11.04 4246  

    담당자 : 문화체육과 유세라 (02-3677-2065)

    하단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