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글로벌 메뉴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설정
  • 소셜허브
  • 로그인
  • 글자크기 확대100%축소
  • 사이트맵
  • 사이트바로가기(새창열림)

과천시 Gwacheon City

검색영역   가상키보드 열기 

*키보드 타이핑 한글이 바로 입력됩니다.

가상키보드 닫기

    주 메뉴

    좌측 메뉴


    콘텐츠


    동식물현황

    home  Home > 분야별정보 > 생태정보 > 자연생태관 > 동식물현황   인쇄 퍼가기

    퍼갈곳을 선택하세요.

    버튼을 클릭하시면 해당 SNS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트위터 퍼가기
    • 페이스북 퍼가기
    • 주소복사

    닫기

    동식물현황

    아래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관련 동물, 식물, 곤충류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포유류
    • 조류
    • 양서.파충류
    • 어류
    • 무척추동물류
    • 곤층.거미류
    • 육상식물
    • 군류.기타
    박새
    • 학명 : Parus major
    • 분류 : 참새목 박새과
    • 크기 : 몸길이 약 14cm
    • 서식장소 : 특히 인공 새집를 좋아해서 크기만 적당하면 정원에서도 둥지를 만듬
    • 서식지역 : 과천시의 관악산, 청계산 및 양재천 일대
    몸길이 약 14cm이다. 머리와 목은 푸른빛이 도는 검정색이고 뺨은 흰색이다. 아랫면은 흰색을 띠며 목에서 배 가운데까지 넥타이 모양의 굵은 검정색 세로띠가 있어 다른 박새류와 쉽게 구분된다. 수컷은 이 선이 더 굵고 다리 위까지 이어진다. 등은 잿빛이다. 평지나 산지 숲, 나무가 있는 정원, 도시공원, 인가 부근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텃새이다. 4~7월에 나뭇구멍, 처마 밑, 바위 틈, 돌담 틈 또는 나뭇가지에 마른 풀줄기와 뿌리,이끼 등을 재료로 둥지를 틀고 한배에 6~12개의 알을 낳는다. 특히 인공 새집를 좋아해서 크기만 적당하면 정원에서도 둥지를 틀고 새끼를 기른다. 한국에서는 숲에 사는 조류의 대표적인 우점종이다. 곤충을 주식으로 하며 가을부터 겨울에 걸쳐 풀이나 나무의 씨앗을 주워 먹는다. 번식기가 지나면 무리생활을 하는데 쇠박새,진박새,오목눈이 등과 섞여 지낸다. 과천시의 관악산, 청계산 및 양재천 일대에서 관찰이 가능하다.

    담당자 : 환경위생과 이승구 (02-3677-2243)

    하단메뉴